E,AHRSS

아즈마 레이지

last modified: 2014-11-08 02:50:50 Contributors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첫번째는 원작, 두번째는 TVA, 세번째는 팬텀 오브 인페르노 Xbox360판)

Contents

1. 개요
2. 팬텀 오브 인페르노
2.1. 일본에서
2.2. 그와 그녀들
2.3. 창궁의 길을(蒼穹の道を)
3. TV 애니메이션 레퀴엠 포 더 팬텀
4. 그 외

1. 개요

니트로 플러스우로부치 겐의 데뷔작인 팬텀 시리즈의 주인공인 쯔바이의 본명. 기억을 되찾은 만큼 상당히 능동적인 모습을 보이며, 자신의 처지에 고뇌해가면서도 앞을 향해 나아가려는 강인한 모습을 보여준다. 성우는 쯔바이와 동일인인 만큼 원작은 오카노 코스케, OVA판은 사쿠라이 타카히로, TVA판은 이리노 미유.

  • OVA 팬텀 디 애니메이션은 흑역사니 절대 보지말자

상당한 미남에, 성격도 좋고 스포츠도 만능인데다 일본에서 내노라하는 명문학교에 합격해서 출셋길이 보장되던 엄친아였으나 미국 여행 오면서 엄하게 보면 안될걸 봐버려서 인생이 말렸다. 지못미.

2. 팬텀 오브 인페르노

사이스 마스터의 눈에 띄어 기억을 잃은채 아인의 제자가 되어 감정을 죽인 암살자로 살아가던 쯔바이는 클라우디아 맥커넨의 눈에 띄어 그녀에게 여권을 돌려받고, 아즈마 레이지로서의 기억을 되찾게 된다.

아인 만큼은 아니였지만 명령에 묵묵히 따르는 수동성과 소극적인 이미지를 보여주던 쯔바이와는 달리 아즈마 레이지는 능동적이고 적극적이며 생기가 넘치는 사내. 어떻게 보면 다른 인물에 가깝다.

레이지와 쯔바이의 공통점은 '쯔바이로 살았던 기억'과 '아인에게 가지고 있는 애정'뿐.

2.1. 일본에서

엘렌과 함께 일본으로 도망쳐 나올때, 본명을 그대로 썼다. 다만 그러면서도 가족과 연락을 하지 않았던 것은 인페르노의 탈주자인 자신에 가족이 말려들지 않기를 바랬기 때문이다.

자세한 것은 쯔바이 참조.

2.2. 그와 그녀들

1. 엘렌
이 작품의 메인 히로인과의 관계에 대해서 혹자는 '모든 사랑의 형태가 통용되는 완벽한 사랑' 이라고 평가하기도 한다. 공식적으로 '모든걸 초월한 궁극(극한)의 사랑. 영혼까지 건' 이라는 언급이 나올 정도로 여러모로 높게 평가되기도.

여담이지만 애니판이나 엘렌 루트의 경우, 아즈마 레이지는 아인(엘렌)을 처음 봤을때부터 반했다고 나온다. 흠좀무
  • 다만 엘렌이 아닌 아인과의 관계는 씁쓸하다. 원작 게임에서 아인에게 이름을 지어 주지 않는다면 서로 적대해야만 하는 결말[1]이 뜬다(클라우디아 루트). '서로 가족과도 같았건만…… 우리는 이럴 수밖에 없는 운명일까…….'라는 독백이 뜨는데, 운명을 바꾸고 싶으면 이름을 지어주자(…).

2. 캘 디벤스
엘렌이나 후지에다 미오 루트에는 '가족처럼 여겼던 여자', 드라이 본인 루트에서는 '연인처럼 여겼던 여자', 클라우디아 루트에서는 '그냥 지나가는 소녀'로 취급된다(…). 다만 드라이 루트 초반처럼 주웠을 경우엔 '언덕 위에서'엔딩때 잠깐 "드라이가 맥과이어를 죽였습니다."라는 보고로 잠깐 언급된다.

3. 클라우디아 맥커넨
타 루트에서는 차가운 애인관계, 클라우디아 본인 루트에서는 성숙한 남자와 성인 여자로 시작하는 위험스런 성숙미를 풍기는 관계를 보여준다.[2]

4. 후지에다 미오
배드엔딩의 1인자, 아인과 드라이를 사이좋게 엿먹이는 여성..... 아인과 드라이를 엿먹이고 싶거나(미오 엔딩), 배드엔딩을 보고 싶으면(엘렌 배드엔딩 달빛속에서 홀로, 레퀴엠 포 더 팬텀 배드엔딩) 공략해보자. 딱히 추천은 하고 싶지 않다(…)
정확히 말하면 '쫓기는 범죄자(전대 팬텀)과 자신도 모르게 인질이 된 여자' 콤비.

2.3. 창궁의 길을(蒼穹の道を)

다른 엔딩에서는 레이지가 마지막을 장식하지만, 이 엔딩에서는 유일하게 엘렌이 레이지와 감정을 교차하면서 마지막을 장식한다. 자세한 것은 엘렌 항목 참조.

3. TV 애니메이션 레퀴엠 포 더 팬텀


원래였다면 창궁의 길을 엔딩처럼 감동의 도가니탕이여야만 했는데.... 엘렌과 레이지가 서로 함께하는 미래를 맹세하는 동안, 레이지는 인페르노에서 보낸 자객에 의해 죽임 당한다. 근데 엘렌은 아무것도 모른 상태에서 하늘을 바라보며 레이지와의 미래를 맹세한다. 아 망했어요

  • 레퀴엠 포 더 팬텀 컴플리트북에서는 엘렌이 아즈마 레이지를 뒤따라 죽는 것으로 표현된다(…) 지못미.

4. 그 외

  • 애니판의 경우 '엘렌(아인)!'이 적어도 한화당 한번씩은 꼬박 나온다. 그것도 레이지 입에서. 그래서인지 할 줄 아는게 엘렌엘렌엘렌거리는 것밖에 없냐고 까이기도 했다.(…).[3]






고만해

* 자세한 것은 쯔바이 참조.

----
  • [1] 엘렌 루트의 경우 적대 하기는 커넝 같이 도망친다.
  • [2] 츠바이와 아인의 시작은 소년과 소녀.
  • [3] 애니판 팬텀의 각본가가 건담 더블오의 각본가인 쿠로다 요스케인데, 그래서인지 알렐루야 합티즘의 재구성이 아닐까란 루머가 있다. 참고로 알렐루야 합티즘은 마리라는 여성에 대해서 일편단심이라 툭하면 마리마리마리거리는 캐릭터다. 쿠로다 요스케가 원래 더블오 2시즌에서 솔빙 몰살하려고 했는데 극장판 때문에 알렐루야를 죽이지 못해서 아즈마 레이지를 죽인거라는 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