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피라후 일당

last modified: 2015-06-03 04:10:44 Contributors


드래곤볼의 악당 집단. 기념할 만한 드래곤볼 최초의 악당집단으로 18화에 첫 등장. 직전에 토끼단이 존재하긴 하나 1회용 악당에 불과했고 변변한 역할을 한 건 없다. 기원은 이런 타입들이 대개 그렇듯이 삼악의 개량형. 세계의 왕이 되고 싶은 사람의 조직답게 드래곤볼 세계관의 지구의 3대 종족인 마족(?), 수인, 인간으로 이미 균등하게 구성되어 있다.

드래곤볼을 두고 경쟁한 최초의 악당으로 원래 이전까지는 드래곤볼에 대한 전설은 있었으나 아는 사람도 없고 그 전설을 믿는 사람은 더더욱 없었다. 무천도사조차도 드래곤볼의 정확한 용도를 모른 채 예쁜 구슬로만 알았을 정도.

리더인 피라후와 부하 마이, 로 구성된다. 드래곤볼을 모아서 피라후가 세계의 왕이 되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 이후에도 비슷한 종류의 소원을 가진 악당은 많이 나오지만, 사실 피라후 일당의 경우는 원대한 야망치고는 어딘지 어리숙하고 미워할 수 없는 구석이 있다.

가령 이들은 나름대로 사악하다고 생각하면서 하는 짓이 매우 순진하거나 소심해 보여서 깨알같은 웃음을 선사하곤 한다. 실상 등장하는 장면이 그렇게 많지 않고, 나오면 항상 안습한 취급을 당함에도 불구하고 이들에게 애정을 가진 드래곤볼팬은 상당히 많다.

최초로 드래곤볼쟁탈전을 벌이는 악당집단이기 때문에 이때 제시된 패턴은 후대에 재활용된다. 그 중에서도 "소원 가로채기" 패턴은 매우 유명하다.

이것은 이제는 전설이 된 여자 팬티를 주세요에서 제시된 패턴이다.

드래곤볼은 어떠한 소원이라도 들어주지만 먼저 소원을 비는 사람의 소원을 들어준다. 피라후 일당에게 잡혀서 드래곤볼 자체는 빼앗기고 말았지만, 오룡이 가까스로 먼저 소원을 빌어서 세계는 구원받았다.(용자 오룡)

이 패턴은 후에 드래곤볼/피콜로 대마왕 편에서 또 한 번 시도되나 이번에는 "소원을 가로채기 전에 제지한다"는 대응으로 한 번 뒤집힌다. 그리고 좀 더 시간이 흘러서 드래곤볼/프리더 편에서는 "소원은 먼저 빌었지만 나메크어가 아니라 무효화"되는 것으로 또 한 번 뒤집힌다.

피라후 편에서 거대원숭이로 변한 오공에게 격추된 직후부터 출연이 없었지만 드래곤볼/레드리본군 편에서 피라후 머신을 만들어 드래곤볼을 모으고 있었음이 밝혀지고 오공과 재대결을 벌이나 참패. 고분고분하게 오공에게 슈의 옷을 상납하고 또다시 출연이 없어졌다.

그리고 또다시 드래곤볼/피콜로 대마왕 편에서 피콜로의 무서움을 못 알아보고 피콜로를 부활시켜서 세계를 위기의 구렁텅이로 몰아넣는다. 정작 그 자신들도 피콜로에게 버림 받아 비행정 수백 미터 상공에서 정말 버려졌다. 하지만 개그 캐릭터 보정으로 죽진 않았다.

이것으로 본편에서는 출연이 완전히 종료되었으며 또다시 아주 먼 훗날, 드래곤볼 GT에서 재등장해 오공을 어려지게 만든다.

마인부우전 때에 악인을 빼고 살려달라는 소원을 빌었는데 피라후일당이 되살아난게 설정오류라는 말도 있으나 정확한 소원은 단순한 악인이 아닌 극악무도한 악인을 제외한 이들을 살려달라였다. 바비디에게 조종당했다고는 하나 대량학살을 벌였던 베지터도 다시 살아났으므로 이들역시 다시 살아났다고 해서 GT의 설정충돌은 아니다.

pirafu.png
[PNG image (Unknown)]

최신 극장판인 신과 신에서는 세명 다 어려진 모습으로 등장해 팬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드래곤볼을 모아서 젊어지게 해달라고 소원을 빌었지만 너무 어려졌다는 설정.원래의 소원은 어디다 팔아먹고... 너무 어려진 탓에 아르바이트도 할 수가 없어져서 이번에는 부자가 되게 해달라고 소원을 빌기 위해 드래곤볼을 찾고 있다.원래의 소원은 어디다 팔아먹고...

피라후 일당이 어려진 것 때문에 늙은 모습으로 등장하는 GT와 극장판과의 설정이 완전히 충돌해버리게 되었다고 말하는 이들도 있으나, 애초에 토리야마는 애니는 애니고, 내가 만든 원작은 원작이고 별개임 이라는 마인드를 가지고 있던 사람이다.

비단 드래곤볼만이 아니라 사실 대부분의 만화원작과 애니메이션의 관계가 이러하다.

구성원